미명 (未明)



어제는 사진 환희

오늘은 벅찬 두려움

그래도 내일은 

마침내 차오른 보름달


2016. 10. 19.


댓글을 남겨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