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봄  '서정시'에 관한 수업을 들으며 윤동주 시인의 시를 미국학생들과 함께 읽을 기회를 갖게 되었다. 그동안 윤동주의 시가 여러 분들에 의해 영어로 번역되었지만, 주로 의역되었고 최근의 원전연구를 통해 본문이 확정되기 전에 번역된 것들이라, 원문의 의미에 충실하지 못하다고 생각되어, 부족하지만 몇 편을 영어로 번역했다. 한글 원전은 윤동주 저, 홍장학 편, 《정본 윤동주 전집》 (서울: 문학과 지성사, 2004)에서 가져왔다.


A Literal Translation of Yun Dong-ju’s Poems

The Korean texts of below poems came from Dong-Joo Yun, The Original and Complete Works of Yun Dong-Ju [정본 윤동주 전집] ed. Jang-Hak Hong (Seoul: Moonji Publishing, 2004), 105, 106, 122, 124. The English translations are by Hyeokil Kwon. 

 



병원

 

   살구나무 그늘로 얼굴을 가리고병원 뒤뜰에 누워젊은 여자가 흰옷 아래로 하얀 다리를 드러내놓고 일광욕을 한다한나절이 기울도록 가슴을 앓는다는 이 여자를 찾아오는 이나비 한 마리도 없다슬프지도 않은 살구나무 가지에는 바람조차 없다.

 

   나도 모를 아픔을 오래 참다 처음으로 이곳에 찾아왔다그러나 나의 늙은 의사는 젊은이의 병을 모른다.나한테는 병이 없다고 한다이 지나친 시련이 지나친 피로나는 성내서는 안 된다.

 

   여자는 자리에서 일어나 옷깃을 여미고 화단에서 금잔화 한 포기를 따 가슴에 꽂고 병실 안으로 사라진다나는 그 여자의 건강이아니 내 건강도 속히 회복되기를 바라며 그가 누웠던 자리에 누워본다.

 

1940 12





Hospital

 

 

   Veiling her face with the shade of an apricot tree, lying on the backyard of a hospital, a young woman takes a sunbath with her white legs exposed beneath her white dress. Even though half a day has declined, nobody, not even a butterfly, has come to see her, who is known that her heart is sick. On the branches of the apricot tree, which is not sad, there isn’t even the wind.


After enduring for a long time the pain that I don’t know, I have come here for the first time. However, my aged doctor does not know a young person’s illness. He says I don’t have a disease. This excessive ordeal, this excessive fatigue, I should not get angry.

The woman rises up from her place, adjusts her dress, picks a marigold from the flowerbed, pins it on her heart, and disappears into the ward. Hoping her health—also my health will be quickly recovered, I try lying on the place where she lay.


 

December 1940.



 


 


팔복 (八福)


마태복음 5 3~12

 



슬퍼하는 자는 복이 있나니

슬퍼하는 자는 복이 있나니

슬퍼하는 자는 복이 있나니

슬퍼하는 자는 복이 있나니

슬퍼하는 자는 복이 있나니

슬퍼하는 자는 복이 있나니

슬퍼하는 자는 복이 있나니

슬퍼하는 자는 복이 있나니

 

저희가 영원히 슬플 것이오.

 

1940 12 (추정)

Eight Blessings

- Matthew 5:3~12

 

Blessed are those who are sad

Blessed are those who are sad

Blessed are those who are sad

Blessed are those who are sad

Blessed are those who are sad

Blessed are those who are sad

Blessed are those who are sad

Blessed are those who are sad

 

They shall be sad forever.

 

ca. December 1940.


 


서시(序詩)*

 

죽는 날까지 하늘을 우러러

한 점 부끄럼이 없기를,

잎새에 이는 바람에도

나는 괴로워했다.

별을 노래하는 마음으로

모든 죽어가는 것을 사랑해야지

그리고 나한테 주어진 길을

걸어가야겠다.

 

오늘 밤에도 별이 바람에 스치운다.

 

1941 11 20




 Foreword*

 

Until the day of death, looking up to the sky,

hope there isn’t a dot of shame,

I have been tormented

even by the wind rising between the leaves.

With a heart sings of a star

I shall love all things dying.

And I shall walk

the road given to me.

 

Tonight, again, the star is grazed by the wind.

 

November 20, 1941


 

참회록**

 

파란 녹이 낀 구리 거울 속에

내 얼굴이 남아 있는 것은

어느 왕조의 유물이기에

이다지도 욕될까.

 

나는 나의 참회의 글을 한 줄에 줄이자.

— 만 이십사 년 일 개월을

    무슨 기쁨을 바라 살아왔던가

 

내일이나 모레나 그 어느 즐거운 날에

나는 또 한 줄의 참회록을 써야 한다.

— 그때 그 젊은 나이에

    왜 그런 부끄런 고백을 했던가.

 

밤이면 밤마다 나의 거울을

손바닥으로 발바닥으로 닦아보자.

 

그러면 어느 운석(隕石밑으로 홀로 걸어가는

슬픈 사람의 뒷모양이

거울 속에 나타나 온다.

 

1942 1 24

Confessions**

 

  

That in the blue rusty copper mirror

there remains my face

is so much shameful;

what dynasty’s relic is it?

 

Let me curtail my writings of penitence into one line.

— For twenty-four years and one month,

     what joy have I longed for in my life?

 

Tomorrow, the day after, or on a some joyful day

I have to write again a line of confession.

— Why, at the young age,

     did I make such a shameful confession?

 

Night after night let me wipe my mirror

with the palm of my hand, with the sole of my foot.

 

Then, a sad person’s back

who walks alone under a meteorite

becomes to appear.

 

January 24, 1942.

 



                Originally, this poem has no title. Yun Dong-Ju placed this poem, instead of a forward, on the back of the front cover of his collection of poems, the Sky, Wind, Star, and Poem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which he intended to publish in commemoration of his college graduation. See, Jang-Hak Hong, The Study of the Original and Complete Works of Yun Dong-Ju [정본 윤동주 전집 원전연구] (Seoul: Moonji Publishing, 2004), 340.

 

                ** The title of this poem, “참회록” [cham-hoe-rok], literally means a “record of penitence.” 

 


Ta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