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교회 청년1부 <로고스> 

2004년 10월 2일

그 피를 네 손에서 찾으리라!

 

얼마 전 한 친구로부터 갑자기 결혼을 하게 되었다는 연락을 받았다. 그는 대학동기인데 계획대로라면 내년 봄쯤에 결혼하기로 계획이 잡혀있었다. 일단 축하한다는 이야기를 하고 이것저것 물어보니, 사연인즉슨 장인되실 분이 위독하셔서 돌아가시기 전에 빨리 결혼식을 치루려고 한다는 것이었다.


사실 친구의 장인되실 그분은 나와는 아무런 연관이 없고, 또 한 번도 얼굴을 뵌 적도 없다 하지만 웬 일인지 그분이 돌아가시기 전에 복음을 전해야 겠다는 강한 생각이 들었다. 내가 알기로는 내 친구는 물론 그 여자친구와 가족들 모두가 교회에 다니지 않기 때문에 어쩌면 아무도 그분에게 하나님의 사랑과 죄사함을 얻게하는 주님의 십자가와 부활을 알려주지 않았을지도 모른다. 그래서 곧 다가오는 추석에 부산에 내려가면 몇몇 동기들과 함께 만나자는 약속을 잡았다. 그러고 며칠 후 다른 동기로부터 전화가 왔다. 그 친구의 장인되실 분이 예상보다 훨씬 빨리 운명하셨다는 것이다. ……………

추석연휴 마지막 날 저녁 오랜만에 친구들과 함께 만나 식사를 했다. 장례를 갓 치른 친구도 그 자리에 참석했다. 그는 장인되실 뿐이 생각보다 훨씬 빨리 돌아가신 것에 대해 안타까워하고 있었다. 하지만 나는 아무런 위로도 할 수 없었다. 만일 그 친구가 이후에 하나님을 알게 되어서 그분이 생전에 예수님을 영접하지 못하고 돌아가신 것을 생각한다면 얼마나 안타까워할까? 그 친구가 나에게 “왜 좀더 빨리 나를 억지로라도 교회에 끌고 가지 않았어? 만약 그랬더면 그분이 돌아가시기 전에 하나님을 알 수 있게 했을텐데……”라고 원망한다면 나는 무엇이라고 대답해야 할까? 

인자야 내가 너로 이스라엘 족속의 파숫군을 삼음이 이와 같으니라 그런즉 너는 내 입의 말을 듣고 나를 대신하여 그들에게 경고할찌어다. 가령 내가 악인에게 이르기를 악인아 너는 정녕 죽으리라 하였다 하자 네가 그 악인에게 말로 경고하여 그 길에서 떠나게 아니하면 그 악인은 자기 죄악 중에서 죽으려니와 내가 그 피를 네 손에서 찾으리라. 그러나 너는 악인에게 경고하여 돌이켜 그 길에서 떠나라고 하되 그가 돌이켜 그 길에서 떠나지 아니하면 그는 자기 죄악 중에서 죽으려니와 너는 네 생명을 보전하리라(에스겔 33장 7-9절)

하나님은 에스겔 선지자에게 내가 너를 파숫군으로 세웠으니 악인에게 경고하고 깨우쳐서 그가 그 악한 길에서 돌이키게 하라고 명령하셨다. 만일 네가 깨우쳤는데도 그가 돌이키지 아니하면, 그는 자기 죄악 중에 죽고 너는 생명을 보전하겠지만, 네가 깨우치지 않아 그가 죄악 중에 죽으면 그 피를 네 손에서 찾으리라고 말씀하고 계신다. 

                  “그 피를 네 손에서 찾으리라”

무서운 말씀이다. 어쩌면 나는 하나님 앞에서 얼마 전에 돌아가신 그분 뿐만이 아니라, 내가 경고하여 깨우치지 않은 많은 영혼들에 대한 책임을 져야 할 것이다. 지금도 수많은 사람들이 죽어가고 있다. 우리에게는 시간이 그리 많치 않다. 그러므로 우리는 더 이상 게으를 수 없다.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하나님을 대신하여 사람들에게 복음을 증거해야 한다. “회개하라 천국이 가까이 왔느니라”고 선포해야 한다. 가까이에 있는 사람부터 멀리 있는 사람들에게까지 복음을 전파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우리가 주의 심판대 앞에 설 때에 하나님께서 그들의 피를 우리 손에서 찾으실 것이다.

Tag ,

댓글을 남겨 주세요